제4회 장기요양등급(Pflegegrad) 통보와 등급에 따른 혜택

제4회 장기요양등급(Pflegegrad) 통보와 등급에 따른 혜택

교포신문 생활지원단에서는 사단법인 해로와 함께 동포 1세대에 절실히 필요로 하는 건강, 수발(Pflege)에 관한 다양한 정보와 더불어 전화 상담을 실시한다. 이를 통해 노령기에 필요한 요양등급, 장애 등급 신청, 사전의료 의향서 (Patientenverfügung), 예방적 대리권(Vorsorgevollmacht)작성 등 보다 실질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려 한다. # 등급 결정의 지연 요양등급 신청에 대한 법정 처리 시간은

52회 당신들이 대한민국의 어머니입니다

52회 당신들이 대한민국의 어머니입니다

고국을 떠나 외롭게 사시는 어르신들을 섬기는 사단법인 해로의 “존탁스 카페”에서는 일요일마다 맛있는 식사와 함께 영혼을 위한 영의 양식도 함께 대접해 드리고 있다. 요즘 드리고 있는 영혼의 양식은 구약 성경의 “룻기”의 말씀으로 은혜를 나누고 있다. 외국인으로서 이스라엘에 와서 살게 된 룻이라는 여인의 삶은, 독일 땅에 와서

제3회 장기요양등급(Pflegegrad) 통보와 등급에 따른 혜택

제3회 장기요양등급(Pflegegrad) 통보와 등급에 따른 혜택

교포신문 생활지원단과 사단법인 해로가 함께하는 건강 지원 정보 제 3회-장기요양등급 (Pflegegrad) 통보와 등급에 따른 혜택 교포신문 생활지원단에서는 사단법인 해로와 함께 동포 1세대에 절실히 필요로 하는 건강, 수발(Pflege)에 관한 다양한 정보와 더불어 전화 상담을 실시한다. 이를 통해 노령기에 필요한 요양등급, 장애 등급 신청, 사전의료 의향서 (Patientenverfügung), 예방적 대리권(Vorsorgevollmacht)작성 등

51회  죽음은 마침표가 아닙니다!

51회 죽음은 마침표가 아닙니다!

어떤 거지가 쓰레기통을 뒤지다가, 복권 한 장을 발견했다. 마침 쓰레기통에 버려진 신문도 있어서 복권을 맞춰보았다. 그 복권은 천만 유로짜리 1등에 당첨된 복권이었다. 이 사람은 일순간 거지에서 억만장자로 삶이 완전히 바뀌었다. 그런데 문제가 있었다. 1등 복권을 분명히 손에 쥐었지만, 이날은 토요일 저녁이었다. 은행에 가서 돈을 찾으려면 며칠

50회 썩어지는 한 알의 밀알들

50회 썩어지는 한 알의 밀알들

공자(孔子)와 그의 제자 자로(子路)가 지인의 장례식에 함께 문상하면서, 자로가 공자에게 물었다. “선생님, 감히 여쭙는데 도대체 죽음이란 무엇입니까?” 이에 대해 공자는 “삶도 모르는데 어찌 죽음을 알겠는가? (未知生 焉知死, 미지생 언지사)”라고 대답하였다. 공자는 내세에 대해서는 알 수 없다고 하며, 현실의 삶에서 사람의 도리를 다하며 충실히 살아가는 것이 가장

제2회 장기 요양 등급 신청 방법과 평가 절차

제2회 장기 요양 등급 신청 방법과 평가 절차

교포신문 생활지원단과 사단법인 해로가 함께하는 건강 지원 정보 제 2회-장기 요양 등급 신청 방법과 평가 절차 교포신문 생활지원단에서는 사단법인 해로와 함께 동포 1세대에 절실히 필요로 하는 건강, 수발(Pflege)에 관한 다양한 정보와 더불어 전화 상담을 실시한다. 이를 통해 노령기에 필요한 요양등급, 장애 등급 신청, 사전의료 의향서 (Patientenverfügung), 예방적 대리권(Vorsorgevollmacht)작성

제1회 장기 요양 등급

제1회 장기 요양 등급

교포신문과 생활지원단과 해로와 함께 하는 건강지원 정보 연재칼럼 제 1회-장기 요양 등급 교포신문 생활지원단에서는 사단법인 해로와 함께 동포 1세대에 절실히 필요로 하는 건강, 수발(Pflege)에 관한 다양한 정보와 더불어 전화 상담을 실시한다. 이를 통해 노령기에 필요한 요양등급, 장애 등급 신청, 사전의료 의향서 (Patientenverfügung), 예방적 대리권(Vorsorgevollmacht)작성 등 보다 실질적인 서비스를

49회 땅에 있는 작은 천국을 향하여

49회 땅에 있는 작은 천국을 향하여

’ 천국과 지옥에도 식사 때가 되면 맛있는 음식이 담긴 큰 그릇이 하늘에서 똑같이 내려온다고 한다. 그런데 천국에 사는 사람은 건강하고 행복한 모습인데, 지옥에 사는 사람은 앙상한 뼈만 남아 있고 늘 다투는 모습이었다고 한다. 왜 그런가 하고 살펴보니, 천국과 지옥의 젓가락은 매우 길었다. 천국에 있는 사람들은 모두 서로

48회 오늘은 나에게, 내일은 너에게

48회 오늘은 나에게, 내일은 너에게

한국을 대표하는 ‘시대의 지성’ 이어령 전 문화부 장관이 지난 2월 26일 별세했다. 고인은 수년 전에 암 진단을 받은 후, 자신이 고령이라는 것과 얼마 남지 않은 소중한 시간을 더 생산적인 곳에 쓰기로 결단하고 항암치료를 받지 않기로 하였다. “잘 사는 것이 잘 죽는 것”이라고 생각하여 남기고 싶은

Sonntagscafe 일요 카페 오픈!

47회: “Sonntags Café (주일 카페)”를 오픈합니다.

우리는 건강을 생각할 때 육체적인 건강만을 생각하곤 한다. 그러나 우리 몸은 육체적인 요소만을 가지고 있는 것은 아니다. “나”를 이루고 있는 요소에는 “몸”뿐만이 아니라 “마음”도 포함된다. 괴로운 일이나 신경 쓰이는 일이 있으면 소화가 되지 않고 머리도 아파진다. 몸은 마음과 아주 긴밀하게 뗄 수 없는 유기적인 하나를